> 전국 > 대구ㆍ경북

대구경찰, 남의 여권으로 불법입국한 외국인 5명 적발

(대구·경북=뉴스1) 이재춘 기자 | 2012.10.24 00:34:45 송고


대구지방경찰청은 24일 다른 사람 이름으로 여권을 발급받아 불법 입국한 혐의(출입국관리법 위반 등)로 탄자니아인 A(32)씨 등 외국인 5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필리핀, 탄자니아, 파키스탄, 캄보디아 출신인 이들은 국내에서 불법체류하다 강제 추방돼 재입국이 어려워지자 현지에서 브로커에게 500만~1000만원씩 주고 신분증을 새로 만들어 다른 사람 이름으로 여권을 발급받아 입국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 중 A씨는 불법 체류하며 공장 근로자로 일하던 중 적발돼 강제로 추방된 뒤 다시 입국해 대구의 한 영어학원에서 원어민 영어강사 행세를 한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 관계자는 "유사한 사례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출입국관리사무소와 협조해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eajc@naver.com


▶ 뉴스1 100% 무료 만화 서비스 오픈!!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뉴스1을 만나세요!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탐욕스러워" 反롯데 불매운동 확산에…재계 '덜덜'
롯데家 분쟁이 反기업 정서로 확산…광복절 특사·노동시장개혁 등 현안 차질 예상
재계가 숨죽이고 있다. 롯데그룹의 경영권 승계 분쟁에서 촉발되고 있는 불매운동이 반(反)&nb…
'노벨상' 향해 달린다…최상돈 교수···
세계가 급변하고 있다. 정보화사회가 도래함으로써 기업은 물론 국가 경쟁력 면에서도 어제의···
MS가 인정한 창업동아리 'JY6'
 세계가 급변하고 있다. 정보화사회가 도래함으로써 기업은 물론 국가 경쟁력 면에서도 ···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가슴은 무기가 아니다" 홍콩서 '브래지어 시위' 등…
홍콩에서 '브래지어'가 우산을 대신할 새로운 저항의 상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