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ㆍ경남

창원경찰, 마약 상습복용한 외국인 원어민 강사 검거

(경남 창원=뉴스1) 강정배 기자 | 2012.10.10 22:05:38 송고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11일 미국에서 밀반입한 대마오일을 식품과 혼합해 상습 복용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미국인 원어민강사 P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4월부터 최근까지 창원시 성산구 B 오피스텔에서 대마오일과 식품을 혼합해 쿠키로 만들어 복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대마출처 등을 파악하는 한편,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jb1080@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靑 "김무성 개헌 발언 실수라 생각 안해" 강한 제동
개헌논의 분명한 반대, 여당내 움직임 제동 걸려는 의도…"김 대표 압박설 황당하다"
 청와대가 21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상하이 기자간담회에서 밝힌 '개헌 논의 봇물' 발언…
정부, 에볼라 발생국에 의료진 파···
보건당국, 군 소속 전문가로 구성된 6~7명 규모의 보건의료 인력 선발대가 11월 초 에볼라 출···
정부, 에볼라 의료진 파견 취지는 ···
정부가 20일 인도주의를 표방하며 에볼라 출혈열 발생 국가에 보건인력 파견 계획을 발표했지···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