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ㆍ경남

창원경찰, 마약 상습복용한 외국인 원어민 강사 검거

(경남 창원=뉴스1) 강정배 기자 | 2012.10.10 22:05:38 송고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11일 미국에서 밀반입한 대마오일을 식품과 혼합해 상습 복용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미국인 원어민강사 P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4월부터 최근까지 창원시 성산구 B 오피스텔에서 대마오일과 식품을 혼합해 쿠키로 만들어 복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대마출처 등을 파악하는 한편,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jb1080@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사병 휴대전화 허용할까 말까…국민 설문 부친다
[단독] 병영문화혁신위 "10월 한달 조사해 결론낼 것"…국방부는 "보안에 문제" 반대
 28사단 윤일병 구타 사망사건을 계기로 출범한 민관군 병영문화혁신위가 갑론을박이 한창인 부…
홍콩 시위대 "개혁안 이행 마감시···
홍콩의 민주화를 요구하고 있는 반중국 시위대는 30일(현지시간) 자신들이 요구한 개···
中, 애플 스파이웨어 유포해 홍콩 ···
 홍콩 민주화 시위 참여자들을 겨냥한 것으로 보이는 컴퓨터 바이러스가 발견됐다···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