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ㆍ경남

창원경찰, 마약 상습복용한 외국인 원어민 강사 검거

(경남 창원=뉴스1) 강정배 기자 | 2012.10.10 22:05:38 송고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11일 미국에서 밀반입한 대마오일을 식품과 혼합해 상습 복용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미국인 원어민강사 P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4월부터 최근까지 창원시 성산구 B 오피스텔에서 대마오일과 식품을 혼합해 쿠키로 만들어 복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대마출처 등을 파악하는 한편,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jb1080@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눈앞 이익 급급…기업시장 '큰손' 국민연금의 '헛짓'
삼성重-엔지니어링 차익 노린 주식매수청구, 합병무산 주가 하락 "기업 성장 배려를"
 "100세 시대 동반자, 평생월급 국민연금" 국민연금이 내걸고 있는 표어다. '차근차근 준비하고 …
"우리가 뭘 잘못했나" KB사외이사···
이경재 KB금융 이사회 의장이 이사직과 의장직 퇴진 의사를 20일 밝혔다. 하지만 거취에 관심···
KB국민은행 "김중웅 이사회 의장····
KB국민은행 김중웅 이사회 의장과 박재환 사외이사가 퇴임한다. KB국민은행 사외이사들은 이···

많이 본 기사

이상돈 "박근혜 정권, 이명박 정권과 '샴 쌍둥이'"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 등을 지내며 박근혜 대통령 당선에 일조했던 이상돈 중앙대 명예교수가 "박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