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ㆍ경남

창원경찰, 마약 상습복용한 외국인 원어민 강사 검거

(경남 창원=뉴스1) 강정배 기자 | 2012.10.10 22:05:38 송고

경남 창원중부경찰서는 11일 미국에서 밀반입한 대마오일을 식품과 혼합해 상습 복용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미국인 원어민강사 P씨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4월부터 최근까지 창원시 성산구 B 오피스텔에서 대마오일과 식품을 혼합해 쿠키로 만들어 복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대마출처 등을 파악하는 한편,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kjb1080@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내가 리퍼트다' 응원 이어져…리퍼트 "한국민 감사"
美대사 고향 오하이오주 상징 카네이션 가져다 놓아…7개 단체 '쾌유 기원' 집회도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 습격 사건 하루가 지난 6일 리퍼트 대사의 쾌유를 기원하는 시민들의 응…
민화협, '美대사 습격' 김기종 소···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는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에게 과도를 휘둘러 ···
김기종 이웃 "조용한 사람, 흐트러···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한 김기종(55) 우리마당 독도지킴이 ···

많이 본 기사

"화성에 '북극해'보다 넓은 바다 있었다"…생명체 …
"위험에 처한 인류를 구하기 위해 시·공간을 초월해 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