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ㆍ전남

광주시청 홈페이지 "박병모 광주FC 단장 교체하라" 쇄도

(광주=뉴스1) 김태성 기자 | 2012.08.22 05:15:06 송고
광주시 홈페이지 캡처화면.© News1


광주지역 축구팬들이 시민구단인 광주FC 박병모 단장 교체를 요구하고 나서 파문이 일고 있다.


광주시 홈페이지 '시장에게 바란다' 코너에는 최근 광주FC 구단 운영 문제를 지적하며 단장 교체를 주장하는 글들이 이어지고 있다.


축구팬들이 박 단장의 교체를 요구하는 것은 최근 한 스포츠 전문지의 기사가 도화선이 됐다.


이 신문은 지난 14일자 '자기 얼굴에 침뱉는 단장, 암울한 광주'라는 기사를 통해 박 단장의 구단운영에 대해 신랄하게 비판했다.


기사에는 광주FC 구단이 승리수당을 지급하지 않고 있고 선수들의 숙식 등 복지에 신경을 쓰고 있지 않는다는 내용이 담겨 있다.


특히 박 단장이 후원금액을 선심성 선물 등 개인적 용도로 사용한 뒤 정작 선수들이 필요한 물품을 결제해야 할 때 딴청만 피우고 있다고 기사는 전했다.


박 단장이 몇 개월 전 16개 구단 사장단 모임에서 "광주 좀 이겨달라"며 대놓고 단장들에게 부탁까지하는 등 축구단 운영에 관심이 없다는 충격적인 내용도 담겨 있다.


이같은 기사를 접한 광주FC팬들이 분노하면서 구단주인 강운태 광주시장에게 단장 교체를 요구하고 나선 것이다.


구모씨는 "기사에 대한 사실관계를 시가 분명하게 파악해야 한다"며 "광주FC에 꿈과 희망을 걸고 있는 감독, 코치, 선수, 서포터즈들이 허탈한 마음을 가지지 않고 경기에 임해게 해달라"는 글을 올렸다.


시청 홈페이지에 글을 올린 대다수 축구팬들은 "기사내용이 사실이라면 박 단장을 즉각 경질해야 한다"며 광주시의 조속한 대응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광주FC는 기사 내용 뿐만 아니라 게시판 글도 사실 무근이라며 스포츠전문지 해당기자에 대해 법적 대응하겠다는 입장이다.


광주FC 관계자 "이번주 중 해당 기자에 대해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고소장을 접수할 예정"이라며 "사실이 아닌 내용에 대해 일일이 대응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현재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며 "팬들의 주장대로 단장을 교체할 문제가 있는 지 전체적으로 검토하고 광주FC를 활성화 시킬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being@


▶ 뉴스1 100% 무료 만화 서비스 오픈!!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뉴스1을 만나세요!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롯데家 경영권 분쟁…'형제의 난' 지분싸움 남았다
신격호 앞세운 신동주 '반란'에 신동빈 빠른 반격…롯데홀딩스·롯데쇼핑 지분 호각세
한국과 일본 롯데그룹의 경영권을 둘러싼 신동빈(60) 회장과 신동주(61) 전 일본롯데홀딩…
최경환 "가계대출 고정금리·분할상···
  최경환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2일 "가계대출에서 고정금리와 분할상···
깐깐해진 주택담보대출..은행권 "···
정부가 1100조원에 달하는 가계부채 연착륙을 위해 내놓은 '가계부채 종합 관리방안'에 대해 은행들이 수익성 악화를 우려하면서도 "진···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침몰 스페인 보물선서 금·은 '노다지'…탐험 가족 …
미국 플로리다의 한 보물 탐험 가족이 300년전 대서양에 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