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일반

귀청소방 등장, 선정적 의상 입은 여성 무릎에 누워…

(서울=뉴스1) 이재욱 기자 | 2012.06.15 09:14:40 송고

유튜브 동영상 캡처 © News1



온라인 커뮤니티의 MBC 방송화면 갈무리 © News1



키스방에 이어 '귀청소방'까지 등장해 비난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귀청소방은 일본에서 건너온 영업형태로 선정적 의상을 입은 젊은 여성이 자신의 무릎에 손님을 눕힌 채 귀지를 파주는 곳이다.


업소 관계자는 손님과 여성간 가벼운 대화가 가능하고, 귀 마사지와 테라피 서비스까지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귀청소방을 찾는 손님 대부분은 30~40대 남성들로 알려졌다.


또 철저한 회원제로 운영돼 변태영업으로 변질될 가능성이 크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그러나 귀청소방은 아직까지 별다른 단속 규제 방안이 없다는 점도 문제다.


이에 대해 경찰당국은 "성매매 현장이 적발되지 않는 한 단속이 쉽지 않다"며 "앞으로 해당 업소의 영업행태를 꾸준히 감시하겠다"고 밝혔다.


귀청소방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여기가 일본이냐?", "딱 봐도 이상한 곳 같은데...", "어이없다 정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Hqdefault






▶ 주요 이슈를 눈으로 확인한다! ‘카드뉴스 바로가기’

▶ 뉴스1만화 서비스 오픈! 인기 만화, 무료 대방출!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행자부 교육생 버스 中서 추락…"최소 10명 사망"
외교부 "담당 영사 사고현장 급파"…"중상자 많아 사망자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여"
행정자치부 소속 지방행정연수원 교육생을 태운 버스가 중국 길에서 1일 다리에서 추락해 최소 10명…
그리스 국민투표 오늘 실시된다면 ···
그리스의 개혁안 국민투표에서 근소하긴 하지만 반대표가 더 많이 나타날 것이라는 여론조사 ···
그리스인에게 국민투표란…자존심이···
카라 마란티도우(40)는 30일 그리스 아테네 의회 앞 신티그마 광장에서 구제금융을 ···

더보기 >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日인문대생 취업 선망의 1위 기업은…"은행도, 상…
    일본 인문계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기업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