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

농진청, 콩 파종시기 등 새롭게 설정

(수원=뉴스1) 전성무 기자 | 2012.05.21 05:10:05 송고

농촌진흥청은 콩 파종시기와 심는 간격을 지역별로 새롭게 설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한반도 온난화에 따라 콩 생육환경이 크게 변하면서 병해와 쓰러짐이 자주 발생했다. 또 과거 재배되던 품종과 현재 보급 품종들이 달라져 콩 파종시기와 심는 거리를 그대로 적용하기에는 문제점이 있었다.

 

농진청과 도농업기술원 콩연구팀은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 수원, 청원, 밀양, 익산 등 전국 4개 지역에서 시험을 실시했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장류용 콩 수량과 종자 품질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새로운 지역별 적정 파종시기와 심는 거리를 찾아냈다.

 

경기도와 강원도를 포함하는 중북부 지역은 기존 5월 중하순보다 늦어진 6월 상순이 파종적기인 것으로 나타났다.

 

충청도와 영·호남 등 남부지역에서도 다른 작물의 앞그루 재배 없이 연 1회 콩만 재배할 경우 6월 상중순에 심는 것이 적합했다.

 

콩을 적기에 파종했을 때 줄 간격은 70cm, 콩 포기사이는 15cm가 알맞지만 충청도와 영·호남 등 남부지역은 기존 간격인 60cm×10cm보다 넓게 심는 것이 좋다.

 

농진청 두류유지작물과 신상욱 박사는 “이번에 밝혀진 지역별 새로운 콩의 적정 파종시기와 재식거리는 콩을 더욱 안전하게 재배할 수 있게 하고 우리 콩의 수량 안정성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lennon@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검사장의 일탈 왜?…"성도착적 욕구 해결 못해 터져"
범죄심리학과 교수 "개인적 욕구와 지위 사이에서 갈등하다 조절에 실패한 것"
22일 노상에서 음란행위를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돼 수사결과 검찰에 송치된 김수창(52·…
‘싱크홀 징후’ 지하수위…지하철지···
서울시내 지하철 지역 지하수 수위의 하강속도가 주택이나 하천지역의 3배에 이르는 것으로 ···
김무성 싱크홀 현장서 "서울시 땅···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22일 싱크홀(땅꺼짐)이 발생한 서울 송파구 석촌지하차도를 ···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차분했던 김종덕 청문회…소신·도덕성 검증(종합)
 김종덕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19일 국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