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건설ㆍ부동산

레이크사이드CC, 매각 절차 시작

(서울=뉴스1) 염지은 기자 | 2012.05.09 23:43:46 송고



형제간 경영권 분쟁을 겪은 경기도 용인에 있는 레이크사이드CC(4홀)가 공개 매각에 들어갔다. 

 

공동 매각주관사인 우리투자증권과 BNP파리바증권은 레이크사이드 골프장을 공개경쟁입찰 방식으로 매각한다고 9일 발표했다.

 

매각대상 지분은 윤대일 대표(50)와 형수 석진순 씨(65), 누나 윤광자 씨(72) 등 창업주 일가가 보유한 52.5%와 마르스2호 사모투자펀드(PEF) 지분 47.5%를 합친 100%다. 인수의향서(LOI) 접수 마감은 오는 24일이다.

 

매각금액은 6000억원대 후반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마르스제2호 사모투자전문회사는 지난 2007년 3월 레이크사이드CC 대표인 윤대일씨와 형인 태일씨로부터 2700억원에 지분을 인수했다. 

 

 


senajy7@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상고출신 은행원 40년만에 KB금융 수장 '우뚝'
신임 윤종규 회장, 재무 영업 등 망라한 전략통…노조 포함 직원 신망까지 두터워
상고 졸업생 행원이 꼭 40년만에 국내 굴지의 금융지주 회사의 회장이 됐다. 22일 열린 KB금융 회장 …
9·1대책도 못막은 전월세난, 언제···
  #전세금 5500만원짜리 옥탑방에서 사는 최모(29·강북구)씨는 최근 집주···
'1조클럽' 모뉴엘 돌연 법정관리, 왜?
1조클럽에 이름을 올렸던 중견 가전업체 모뉴엘이 돌연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7년만에 매출이···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