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IT/과학

"국내 중소기업 경쟁력, 독일의 60% 수준"

(서울=뉴스1) 이동희기자 | 2012/05/01 23:24 송고


국내 중소기업의 경쟁력이 독일이나 일본의 60% 수준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대한상공회의소는 최근 대학 및 연구소의 경제전문가 151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한 경제전문가 의견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일 밝혔다.


이 조사에 따르면 독일이나 일본 등 중소기업의 경쟁력이 비교적 강한 나라의 중소기업 경쟁력을 100점으로 봤을 때 국내 중소기업의 경쟁력은 59.6점으로 나타났다.


조사에 참여한 전문가의 33.8%는 국내 중소기업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 '혁신역량 미흡'을 꼽았다. 이어 '영세성'이 30.5%, '글로벌화 미흡'이 15.9%, '정부지원에 의존하여 성장정체'가 11.3%로 뒤를 이었다.


지금 국내 중소기업 관련 정책 효과에 대해선 53.7%가 '낮다'고 응답했다. '높다'가 대답한 이는 8.6%에 불과했다. 중소기업 지원 제도의 규모에 대해선 '부족하다'는 의견이 50.3%로 19.7%인 '충분하다'를 앞질렀다.


앞으로 중소기업 지원에서 중점을 둘 분야로는 '인력확보'가 32.5%로 가장 많은 지지를 받았다. 이어 'R&D' 27.2%, '해외진출' 18.5%, '판로확보' 12.6%, '규제해소' 7.9%순으로 집계됐다.


전수봉 대한상의 조사1본부장은 "중소기업이 우리 경제에서 차지하는 위상에도 불구하고 혁신역량 등에선 글로벌 기업과 차이가 있다"며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선 중소기업 스스로 R&D 활동에 힘쓰는 한편 정부도 정책을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與 11대4 '압승'…이정현, 호남서 '깃발' 최대 이변
수도권 6곳 중 5곳 '싹쓸이', 동작을은 나경원 승리…새정연, 손학규 김두관 마저 패배
7·30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개표가 사실상 마무리된 가운데, 총 15곳의 재보선 선거구 중 새누리당…
김한길-안철수 체제 '흔들'…거센 ···
 지난 3월 출범한 김한길,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공동대표 체제가 7·30재보궐선거를 기점으로 분···
거물들 희비, 나경원 웃고 손학규····
7·30재보궐선거에 출마한 여야 거물급 정치인들의 희비가 크게 엇갈렸다.우선 새누리당에선 MB계 인사로···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與 초·재선, 정성근에 오락가락한 '김무성호' 갑론…
 조해진 새누리당 의원이 지난 6월26일 오전 여의도 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