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

박근혜, 총선 바람업고 고공비행 중

(서울=뉴스1) 이준규 기자 | 2012.05.01 00:54:13 송고
박근혜 '햇빛이 너무 강해'
새누리당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 달 27일 오후 부산 부전시장을 방문해 상인 및 시민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손으로 햇빛을 가리고 있다.  2012.4.27/뉴스1 © News1 양동욱 기자



4·11 총선 이후 대선 주자 여론조사에서 박근혜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의 고공행진이 이어지고 있다.

 

매일경제·MBN과 여론조사기관 한길리서치가 지난달 30일 전국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대선 양자대결 시 지지 의사를 물은 결과 박 위원장은 44.6%의 지지율을 기록, 39.9%의 지지율을 얻은 안철수 서울대 융합과학기술대학원장을 4.7%p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박 위원장은 총선을 10여일 앞둔 지난 3월말 36.6%의 지지율을 기록하며 39.1%를 얻은 안 원장에 2.5%p 뒤졌었다.

 

그러나 총선 직후인 4월 둘째주 조사에서는 10%p가 넘는 지지율 상승으로 46.9%p로 38.8%에 그친 안 원장을 추월한 바 있다.

 

이번 여론조사 결과 그 격차가 소폭 감소했지만 여전히 지지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박 위원장과 문재인 민주통합당 상임고문과의 격차는 지속적으로 커지고 있다.


박 위원장의 지지율은 총선 전인 지난 3월말 39.6%로, 33.6%를 기록한 문 고문과의 지지율 격차가 6%p에 불과했다.

 

총선 직후 4월 둘째주에는 박 위원장 지지율은 50.8%까지 상승한 반면 문 고문은 32.3%로 오히려 하락했다.


이번 조사에서는 박 위원장이 지지율을 54%까지 끌어올려 31.7%를 기록한 문재인 고문과의 격차를 23.3%p까지 벌렸다.


 


findlove@


▶ 뉴스1 100% 무료 만화 서비스 오픈!!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뉴스1을 만나세요!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키워드

  • 박근혜
  • 안철수
  • 문재인
  • 지지율
  • 양자대결

오늘의 주요뉴스

막가파 가맹계약…"커피숍 계약 끝나도 빵집 내지마"
사이드메뉴 하나 겹쳐도 경업금지 적용, 점주들 '족쇄'…재계약 실패땐 업계에 낙인
한국경제 질서를 흔드는 일명 '갑질'을 근절하자는 자성의 목소리가 나온 것은 어제 오늘의 얘기가 …
롯데그룹 노조도 '신동빈 지지', ···
롯데그룹 계열사 노동조합 위원장들이 5일 신동빈 회장을 지지한다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한다···
공정위, 日 롯데의 한국롯데 지배···
공정거래위원회가 한국 롯데를 실질적으로 소유하고 있는 일본 롯데 관련 회사에 대한 조사에···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日·中서 표절논란…올림픽 열기에 '찬물'
 2020년 도쿄올림픽 엠블렘의 표절 논란과 관련해 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