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

고양 꽃박람회 참가 해외 바이어들.. '원더풀~'

러시아, 칠레 등 상담 요청 잇따라

(고양=뉴스1) 이성환 기자 | 2012.04.29 09:09:10 송고

고양국제꽃박람회
'고양국제꽃박람회장'을 둘러보고 있는 해외 바이어들. (고양시 제공) © News1



'2012고양국제꽃박람회' 신품종 전시관에 새롭게 모습을 드러낸 화훼 300여종이 해외 바이어들로부터 각광을 받고 있다.

 

이들 신품종은 전국 시ㆍ도 농업기술원에서 새로 개발ㆍ육종된 것으로 이번에 전시된 화종은 장미, 접목선인장, 국화, 거어베라 등이다.

 

29일 박람회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28일 이곳 전시관을 찾은 러시아 바이어들은 충남 농업기술원의 '국화 보라미', 경상남도 농업기술원의 '국화 옐로우 캡'의 계약 상담을 요청했다.

 

또 칠레 화훼생산자 수출업자협회(회장 토마스 슈미트 아리스티아)는 고양시 아를식물원(대표 진광산)의 '나리', 고양시 농업기술센터에서 개발된 '고양1호', '메이퀸', '내리미' 등에 깊은 관심을 나타냈다.

 

조직위원회 관계자는 "이에 따라 향후 수출 관련 구체적 논의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과감 베팅' 초이노믹스 100일…글로벌 불안에 쓴맛
부동산대책·가계소득 증대세제 등 마중물 역할 했지만…中침체·국회파행 등 걸림돌
최경환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3일 취임 100일 맞았다. 최 부총리는 취임 이후 "지도에 없는 …
김태호 "밥 축내는 국회 반성…최고···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이 23일 "경제활성화 법안 처리를 마친 뒤 개헌 논의를 해야···
대교 2세, 경영권 승계 평가 기준···
강영중 대교 회장이 경영권을 물려줄 2세에 대한 평가 기준이 본업인 '학습지 사업'과 거리가···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