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

시흥경찰, 아내 살해 후 방화 시도한 40대 검거

(시흥=뉴스1) 전성무 기자 | 2012/04/29 05:21 송고

경기 시흥경찰서는 아내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박모(45)씨를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박씨는 28일 오전 4시께 시흥시 성인 휴게텔에서 아내(39)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박씨는 범행 후 흉기로 의붓아들을 찔러 상해를 입혔고, 업소에 불을 붙인 뒤 농약을 마셔 자살을 기도했다.

 

경찰 조사 결과 박씨는 아내와 휴게텔 운영 문제를 놓고 다툼을 벌이다 이 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 관계자는 “박씨는 살해한 아내와 재혼했고 별거 중이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박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lennon@news1.kr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유대균 "아버지 죽음 몰랐다, 자식 심정 어떻겠냐"…
도피조력자 박수경, 오피스텔 제공 하모씨도 붙잡아…구원파 관계자 '내부 고발' 검거
“부모 자식사이에서 부모가 죽었는데 자식의 심정이 어떻겠습니까.”25일 오후 9시15분께 인천광수대에 도착한 유병…
물러선 조희연…자사고, 일반고 전···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
"유병언 시신 부패 심해 사망원인 ···
서중석 국립과학수사연구원장이 25일 오전 서울 양천구 신월동 국과수 대회의실에서 유병언 전 세모그룹···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與 초·재선, 정성근에 오락가락한 '김무성호' 갑…
새누리당 초·재선 의원들이 정성근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