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 > 중동ㆍ아프리카

하사우네 요르단 총리, 국민들 개혁요구에 결국 사임

(서울=뉴스1) 고두리 기자 | 2012.04.26 13:26:53 송고


 

요르단 총리
©AFP=News1

아운 하사우네 요르단 국무총리(62ㆍ사진)가 26일(현지시간) 압둘라 2세 국왕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AFP통신이 고위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고위 관계자는 "국왕은 이날 아침 그의 사직서를 받아들였다"고 말할 뿐 자세한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지난해 10월 총리직에 오른 법조인 출신 하사우네 총리는 국민들의 개혁 요구가 거세지자 결국 1년도 채 안돼 물러난 것으로 보인다.

 

요르단 국민들은 지난해 아랍의 봄 이후 정부관료들의 부패 척결뿐만 아니라 정치적ㆍ경제적 개혁을 외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앤디워홀과 어깨 겨룬 한국 미술가…알고보니 경찰
[카드뉴스]미술 배운적 없는 이임춘 경위…직접 개발한 기법 테어링아트로 미국서 새바람
'테어링 아트'는 캔버스를 칼로 찢은 뒤 꼬고 엮어 색을 칠하거나 종이를 붙여 입체감을 더하는 현…
구멍 뚫린 메르스 검역…네 번째 환···
국내 네 번째 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환자가 발생했다.질병관리본부는 세···
정몽규·이부진, 세계 최대 도심면···
'탈락할때는 하더라도 기싸움에서는 절대 밀릴 수 없다.'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과 ···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美 유력 대권 후보 힐러리 전담 포르노 여배우 "또 …
2016년 유력한 미 대권 주자를 패러디한 포르노물이 등장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