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 > 중동ㆍ아프리카

하사우네 요르단 총리, 국민들 개혁요구에 결국 사임

(서울=뉴스1) 고두리 기자 | 2012.04.26 13:26:53 송고


 

요르단 총리
©AFP=News1

아운 하사우네 요르단 국무총리(62ㆍ사진)가 26일(현지시간) 압둘라 2세 국왕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AFP통신이 고위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고위 관계자는 "국왕은 이날 아침 그의 사직서를 받아들였다"고 말할 뿐 자세한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지난해 10월 총리직에 오른 법조인 출신 하사우네 총리는 국민들의 개혁 요구가 거세지자 결국 1년도 채 안돼 물러난 것으로 보인다.

 

요르단 국민들은 지난해 아랍의 봄 이후 정부관료들의 부패 척결뿐만 아니라 정치적ㆍ경제적 개혁을 외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김재범 2연패 등 유도 金 3개 획득 '역시 효자종목'
펜싱 男사브르 구본길도 2연속 우승…女플뢰레 전희숙, 남현희 잡고 결승 올라 금메달
'효자 종목' 유도가 금메달 3개를 비롯, 하루에 모두 5개의 메달을 한국에 안겼다. 한국 유도대표…
태풍, 수요일 남해 접근…최대 150···
필리핀 해상에서 북상 중인 제16호 태풍 '풍웡'이 오는 24일 전남 목포 인근 해상까지 접근할···
3연패 좌절 이유는?
'마린보이' 박태환(25·인천시청)이 첫 날 '금맥사냥'에 실패했다.박태환은 21일 문학···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