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 > 중동ㆍ아프리카

하사우네 요르단 총리, 국민들 개혁요구에 결국 사임

(서울=뉴스1) 고두리 기자 | 2012.04.26 13:26:53 송고


 

요르단 총리
©AFP=News1

아운 하사우네 요르단 국무총리(62ㆍ사진)가 26일(현지시간) 압둘라 2세 국왕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AFP통신이 고위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고위 관계자는 "국왕은 이날 아침 그의 사직서를 받아들였다"고 말할 뿐 자세한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지난해 10월 총리직에 오른 법조인 출신 하사우네 총리는 국민들의 개혁 요구가 거세지자 결국 1년도 채 안돼 물러난 것으로 보인다.

 

요르단 국민들은 지난해 아랍의 봄 이후 정부관료들의 부패 척결뿐만 아니라 정치적ㆍ경제적 개혁을 외치고 있다.

 




▶ 주요 이슈를 눈으로 확인한다! ‘카드뉴스 바로가기’

▶ 뉴스1만화 서비스 오픈! 인기 만화, 무료 대방출!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비트코인 털이 유럽 해커들…국내 금융사들이 '밥'?
'DD4BC', 디도스 공격 후 익명성 높은 가상화폐 요구…온라인게임사 등도 타깃 '주의보'
"30비트코인을 지불하지 않으면 당신 회사 홈페이지 서버는 다시 디도스 공격을 받을 겁니다. 우리…
김태호 "최고위 권한으로 '유승민 ···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은 6일 "당 최고위원회 권한으로 의원총회 개최를 검토하고 있다"고···
與불참으로 국회법 개정안 재의 무···
박근혜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한 국회법 개정안이 6일 본회의 재의에 부쳐졌지만 결국 새누···

더보기 >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e톡톡]에펠탑 셀카 올리면 벌금? EU의 '황당법안' …
    # "김치~!" 유럽으로 배낭여행을 떠난 A씨는 각국의 명소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