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 > 중동ㆍ아프리카

하사우네 요르단 총리, 국민들 개혁요구에 결국 사임

(서울=뉴스1) 고두리 기자 | 2012.04.26 13:26:53 송고


 

요르단 총리
©AFP=News1

아운 하사우네 요르단 국무총리(62ㆍ사진)가 26일(현지시간) 압둘라 2세 국왕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AFP통신이 고위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고위 관계자는 "국왕은 이날 아침 그의 사직서를 받아들였다"고 말할 뿐 자세한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지난해 10월 총리직에 오른 법조인 출신 하사우네 총리는 국민들의 개혁 요구가 거세지자 결국 1년도 채 안돼 물러난 것으로 보인다.

 

요르단 국민들은 지난해 아랍의 봄 이후 정부관료들의 부패 척결뿐만 아니라 정치적ㆍ경제적 개혁을 외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박근혜 대통령 "'통진당 해산'은 역사적인 결정"
윤두현 수석 통해 평가 전해…'종북'에 대한 분명한 입장 나타낸 것으로 풀이돼
  박근혜 대통령은 헌번재판소의 통합진보당 해산결정에 대해 "자유민주주의를 지킨 역사적…
강정호 MLB 포스팅 금액 500만불 수용
 넥센 히어로즈 강정호의 메이저리그 진출에 청신호가 켜졌다.넥센은 지난 15일 한국야···
中 "불법 사이버공격 지원 안해"…···
중국은 19일(현지시간) 소니 픽처스에 대한 해킹과 연루된 의혹을 부인했다.이날 미···

많이 본 기사

영국 음주 청소년 4명중 1명 '필름 끊김' 경험
음주 후 블랙아웃 현상(알콜성 단기 기억상실)을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