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 > 중동ㆍ아프리카

하사우네 요르단 총리, 국민들 개혁요구에 결국 사임

(서울=뉴스1) 고두리 기자 | 2012.04.26 13:26:53 송고


 

요르단 총리
©AFP=News1

아운 하사우네 요르단 국무총리(62ㆍ사진)가 26일(현지시간) 압둘라 2세 국왕에게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AFP통신이 고위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고위 관계자는 "국왕은 이날 아침 그의 사직서를 받아들였다"고 말할 뿐 자세한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지난해 10월 총리직에 오른 법조인 출신 하사우네 총리는 국민들의 개혁 요구가 거세지자 결국 1년도 채 안돼 물러난 것으로 보인다.

 

요르단 국민들은 지난해 아랍의 봄 이후 정부관료들의 부패 척결뿐만 아니라 정치적ㆍ경제적 개혁을 외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금호산업 먹기' 2파전…지분매각 실탄확보 수싸움
박삼구-김상열, 눈치작전 치열…금호경영진 자사주 매각, 호반건설 컨소시엄 비밀 협상
금호산업 인수를 둘러싼 박삼구 금호그룹 회장과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간 수싸움이 치열하다. 금호…
北 "美 규탄 민심 반영된 징벌" 주장
  북한은 5일 발생한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에 대한 흉기 테러 사건에 대해 "···
경찰 "김기종, 입장 4분만에 범행"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를 과도로 공격한 '우리마당 독도지킴이' 대표 김기종&···

많이 본 기사

싱가포르 열차에 낙서한 독일인 2명 태형 3대·징역…
싱가포르 법원은 5일(현지시간) 열차에 낙서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