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ㆍ충남

염홍철 대전시장·유한식 세종시장 26일 상생 협력 다짐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2012.04.26 05:26:07 송고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 News1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대전과 세종시의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유 당선자는 이날 오전 대전시청을 방문, 염시장을 예방한 자리에서 “세종시를 국가균형발전의 상징적인 명품도시로 만들기 위해서는 대전시의 협조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염 시장은 “대전과 세종시는 불과 10분 거리인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지”라며 “공무원교육, 보건환경업무 및 문화예술 공연 지원을 비롯 버스 운영의 공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조체계를 이뤄 나가자”고 밝혔다.


염 시장은 중부권 메갈로폴리스 구상과 관련 “전직 장관들도 이제는 대전과 세종시가 제2의 수도권으로 발전해 가야 한다는데 이견이 없다”며 “대전발전연구원을 통해 상생 협력방안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메갈로폴리스란 몇 개의 거대 도시가 띠 모양으로 연속된 도시 형태를 뜻한다.


이들 양 기관장은 이날 과학벨트 조성사업과 관련 “거점지구인 대전시와 기능지구인 세종시는 사실상의 동일권역”이라며 “중복을 피하고 효율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으자”고 입을 모았다.




pcs4200@hanmail.net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디아이디·백수오 사태…폭탄맞은 개미들 '행동개시'
주식시장 소액주주 입김 세져…상장폐지 철회 시위·손해끼친 회사에 소송까지 진행
주식시장에서 소액주주의 입김이 강해지고 있다. 상장폐지 위기에 놓인 회사를 살리기 위해 시위를…
여야 대치 원인된 '부칙 첨부서류'···
여야가 6일 '국민연금 명목소득대체율 50% 인상' 등을 국회 규칙에 반영하는 문제를 놓고 하···
문재인 "새누리당, 야당과의 약속 ···
새정치민주연합은 6일 무산된 공무원연금 개정안 등의 본회의 처리를 위해 11일부터 5월 임시···

많이 본 기사

요지경 세상

분석과 전망

기자의 눈

'쇼생크탈출' 탈옥 56년만에 79세 노인되어 붙잡혀
미국 오하이오 주 교도소에서 수감생활 중 도망친 탈옥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