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ㆍ충남

염홍철 대전시장·유한식 세종시장 26일 상생 협력 다짐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2012.04.26 05:26:07 송고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 News1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대전과 세종시의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유 당선자는 이날 오전 대전시청을 방문, 염시장을 예방한 자리에서 “세종시를 국가균형발전의 상징적인 명품도시로 만들기 위해서는 대전시의 협조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염 시장은 “대전과 세종시는 불과 10분 거리인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지”라며 “공무원교육, 보건환경업무 및 문화예술 공연 지원을 비롯 버스 운영의 공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조체계를 이뤄 나가자”고 밝혔다.


염 시장은 중부권 메갈로폴리스 구상과 관련 “전직 장관들도 이제는 대전과 세종시가 제2의 수도권으로 발전해 가야 한다는데 이견이 없다”며 “대전발전연구원을 통해 상생 협력방안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메갈로폴리스란 몇 개의 거대 도시가 띠 모양으로 연속된 도시 형태를 뜻한다.


이들 양 기관장은 이날 과학벨트 조성사업과 관련 “거점지구인 대전시와 기능지구인 세종시는 사실상의 동일권역”이라며 “중복을 피하고 효율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으자”고 입을 모았다.




pcs4200@hanmail.net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외박 못나가 하사 아가씨 성폭행"…송영근 막말 논란
野 "충격적 망언, 군인권특위 위원직 사퇴해야"…송영근 "부적절한 표현" 유감 표명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이자 '군 인권개선 및 병영문화혁신특위' 위원인 송영근 새누리당 의원이 29일…
삼성전자, 반도체가 캐시카우…4Q ···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부문이 캐시카우로 다시 자리잡았다. 삼성전자 전체 실적에서 반도체 부···
삼성전자, 4Q 스마트폰 이익 반등…···
삼성전자가 스마트폰 사업부가 이익 반등에 성공했다.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업부는 삼성전자 ···

많이 본 기사

눈폭풍에 갇힌 美 뉴잉글랜드…보험사에 구조전화…
미국 동북부 지역에 예보됐던 초대형 눈폭풍이 뉴욕 등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