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ㆍ충남

염홍철 대전시장·유한식 세종시장 26일 상생 협력 다짐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2012.04.26 05:26:07 송고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상생발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 News1


염홍철 대전시장과 유한식 세종시장 당선자가 26일 대전과 세종시의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유 당선자는 이날 오전 대전시청을 방문, 염시장을 예방한 자리에서 “세종시를 국가균형발전의 상징적인 명품도시로 만들기 위해서는 대전시의 협조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염 시장은 “대전과 세종시는 불과 10분 거리인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지”라며 “공무원교육, 보건환경업무 및 문화예술 공연 지원을 비롯 버스 운영의 공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조체계를 이뤄 나가자”고 밝혔다.


염 시장은 중부권 메갈로폴리스 구상과 관련 “전직 장관들도 이제는 대전과 세종시가 제2의 수도권으로 발전해 가야 한다는데 이견이 없다”며 “대전발전연구원을 통해 상생 협력방안 마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메갈로폴리스란 몇 개의 거대 도시가 띠 모양으로 연속된 도시 형태를 뜻한다.


이들 양 기관장은 이날 과학벨트 조성사업과 관련 “거점지구인 대전시와 기능지구인 세종시는 사실상의 동일권역”이라며 “중복을 피하고 효율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지혜를 모으자”고 입을 모았다.




pcs4200@hanmail.net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머리하러 정부서울청사 간다"…사상 첫 미용실 입주
취약계층 여성 자활터로 지하1층에 '한려' 개장…가격 저렴, 일반인도 이용 가능
정부서울청사가 1970년 건립된 지 45년 만에 처음으로 청사 안에 미용실이 생겼다.  특히 …
강남 재건축 이주 시작…전세난 재연?
 "슬슬 이주를 알아봐야 하는 데 전셋값이 오르고 있어서 걱정이에요. 그래도 강남에 살···
與 민생행보로 차별화…野 거리투쟁
세월호 특별법을 둘러싼 국회 파행 사태가 거듭되는 29일에도 여야는 각자의 행보를 이어가며···

많이 본 기사

랭킹뉴스

차분했던 김종덕 청문회…소신·도덕성 검증(종합)
 김종덕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19일 국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