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ㆍ충남

대전청사 기관장 힘 합쳐 유실수 식수

(대전ㆍ충남=뉴스1) 홍석민 기자 | 2012.04.26 05:22:15 송고

산림
이돈구 산림청장(오른쪽)과 이수원 특허청장(가운데), 김영후 병무청장이 26일 오전 열린 정부대전청사 기관장 합동 유실수 심기 행사에서 앵도나무를 심고 있다. © News1


이돈구 산림청장은 26일 오전 정부대전청사 입주기관장인 김영후 병무청장, 이수원 특허청장과 함께 대전청사 동현관 앞마당에서 살구나무, 매실나무, 앵도나무 등 총 6그루를 심었다.

 

3개 기관 및 대전청사관리소 관계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이번 유실수 심기 행사는 대전청사 입주 기관들의 유대를 강화하고 나무심기에 대한 국민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이돈구 산림청장은 "이번 행사가 산림청이 추진 중인 내고향 나무심기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며 "청사를 방문하는 많은 사람들이 이 나무를 보면서 즐거움을 느낀다면 더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드레스덴 구상 1주년…장밋빛 출발, 과실은 아직
'5·24 조치 해제'가 최대 관건…남북관계 급랭속 광복 70주년 계기 분위기 전환 기대
  박근혜 대통령의 대북 구상인 '드레스덴 구상'이 28일로 발표 1년을 맞는다.지난해 …
'새해 굳은 결심' 금연약속 지키고···
새해 담뱃값 인상으로 금연을 결심한 이들은 3개월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담배를 안피우고 있···
안심전환대출 20조 모두 소진…추가···
안심전환대출로 갈아타려는 대출자들이 몰리면서 출시된 지 나흘 만인 27일 기존 한도인 20조···

많이 본 기사

임신부 배가르고 아이 꺼낸 사건이 '신의 저주'라…
미국 콜로라도에서 만삭의 임신부 배를 가르고 태아를 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