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ㆍ충남

대전청사 기관장 힘 합쳐 유실수 식수

(대전ㆍ충남=뉴스1) 홍석민 기자 | 2012.04.26 05:22:15 송고

산림
이돈구 산림청장(오른쪽)과 이수원 특허청장(가운데), 김영후 병무청장이 26일 오전 열린 정부대전청사 기관장 합동 유실수 심기 행사에서 앵도나무를 심고 있다. © News1


이돈구 산림청장은 26일 오전 정부대전청사 입주기관장인 김영후 병무청장, 이수원 특허청장과 함께 대전청사 동현관 앞마당에서 살구나무, 매실나무, 앵도나무 등 총 6그루를 심었다.

 

3개 기관 및 대전청사관리소 관계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이번 유실수 심기 행사는 대전청사 입주 기관들의 유대를 강화하고 나무심기에 대한 국민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이돈구 산림청장은 "이번 행사가 산림청이 추진 중인 내고향 나무심기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며 "청사를 방문하는 많은 사람들이 이 나무를 보면서 즐거움을 느낀다면 더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美대사 오른쪽서 과도로 기습…"접근 눈치 못챘다"
목격자들이 전한 사건의 재구성…장윤석 의원이 1차 제압후 피 흘리며 병원 이송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가 5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린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강연회 주최 '민화협'은 어떤 단체
  5일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에 대한 피습 테러 사건이 발생한 행사는 대표적···
범인 김기종…日대사 테러 전력도
마크 리퍼트 주한미국대사가 5일 오전 괴한의 공격으로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진 가운데 ···

많이 본 기사

알프레드 노벨은 유언장에 뭐라고 적었을까?
 알프레드 노벨은 유언장에 뭐라고 적었을까.노벨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