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인천

인천 남동구, 구립 최고 소래도서관 개관

(인천=뉴스1) 임영조 기자 | 2012.04.25 10:36:18 송고

인천남동구 소래도서관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 인천 남동구 소래도서관 전경 © News1


인천 남동구(구청장 배진교)는 구립 최고의 도서관인 소래도서관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25일 밝혔다. 

 

소래도서관은 남동구 논현동 739-4번지에 연면적 2147㎡규모로 건축됐으며, 시청각실(소극장), 350석 규모의 열람실, 디지털자료실, 열람실, 세미나실 등을 갖춘 남동구 최고의 구립도서관이다.

 

남동구는 시험운영기간 동안 하루 500명 이상이 도서관을 찾았으며, 개관 이후 이용객이 더  증가할 것으로 보고 전담 인력을 확보해 불편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배진교 구청장은 "구민이 언제 어디서든 정보와 지식을 마음껏 누릴수 있게 됐다. 책 읽는 가정, 책 읽는 도시, 책 읽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자료를 구비해 효율적인 도서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간석3동 주민센터에 어린이도서관을 개관한데 이어 오는 5월에 서창도서관, 내년 2월에는 만수2동 주민센터에 어린이도서관을 개관할 예정이다.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靑 '개헌론' 대놓고 불편표출-공무원연금 강공 예고
고위관계자, 이례적 기자간담회 자청…당-청 중심 대통령 국정동력 강화 메시지 분석
 박근혜 대통령의 월초 '개헌 블랙홀' 경고 발언에도 불구하고,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의 상하이…
수수료 그대로 '대입 공통원서' 10···
 현재 고등학교 2학년이 응시하는 2016학년도 대학 정시모집부터 입학 원서를···
정부, 에볼라 발생국에 의료진 파···
보건당국, 군 소속 전문가로 구성된 6~7명 규모의 보건의료 인력 선발대가 11월 초 에볼라 출···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