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광주ㆍ전남

'광주서 서울까지' 500㎞ 대장정 나선 장애 부자

발달장애인 이균도ㆍ아버지 이진섭씨...도보 행진하며 장애인 관심 촉구

(광주=뉴스1) 김호 기자 | 2012.04.23 03:06:19 송고



이균도
© News1 김호 기자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며 지난해 전국을 누빈 발달장애인 이균도(20ㆍ부산시)씨와 아버지 이진섭(48ㆍ부산시)씨가 또 다시 500㎞를 걷는 대장정에 돌입했다.

 

이씨 부자는 23일 오전 11시 광주시청 앞에서 '발달장애인 균도와 함께 세상걷기' 기자회견을 연 뒤 광주를 출발, 도보로 약 30일 후 서울에 도착하는 일정에 들어갔다.

 

이씨 부자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발달장애인법 제정과 국민기초생활보장법 개정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씨 부자는 "현행 국민기초생활보장법은 수급권자에게 생사조차 모르는 부모와 자녀 등 부양의무자가 존재할 경우 혜택을 주지 않고 있다"며 "이같은 기준으로 수급자에서 탈락한 국민은 모두 100만명에 달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미국와 일본 등 복지 선진국들은 발달장애인이 누릴 수 있는 권리와 서비스를 담은 별도의 법률을 가지고 있다"며 "우리나라도 발달장애인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관련 법률을 만들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씨 부자는 기자회견을 마무리한 뒤 광주를 출발, 전북 정읍, 충남 논산, 충북 오창, 경기 평택, 인천을 거쳐 서울시청에 도착하는 500㎞ 도보 행진을 시작했다.

 

이씨 부자는 다음달 21일 서울시청 앞에 도착해 다시 한번 발달장애인에 대한 정부의 관심과 대책 마련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 예정이다.

 

이씨 부자는 지난해 9월에도 약 1달 동안 부산에서 도보로 광주에 도착하는 행진을 진행하며 장애인에 대한 사회의 관심을 촉구한 바 있다.




kimho@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선거구 전면 개편 정치권 '지진'…개헌론 뇌관 될까
최소 62개 선거구 재조정, 다른 선거구도 영향…중대선거구·양원제 등 주장도
 헌법재판소가 30일 현행 국회의원 지역선거구 획정 방법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려 대…
‘기다림의 미학’ 강정호, 프로 중···
넥센의 강정호가 드디어 기다리던 홈러포를 터뜨렸다. 강정호는 ‘초구의 사나이’답게 시작부···
넥센 이성열의 번트 실패…적시 2루···
넥센 히어로즈는 선발 오재영의 호투, 집중력을 보인 타선을 앞세워 승리했다. 하지만 넥센이···

많이 본 기사

금태섭 "세월호法 협상서 수사권 중요 쟁점으로 만…
금태섭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이 세월호특별법 협상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