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

한국마사회, 모바일 전자구매표 시범 운영

(과천=뉴스1) 이동희 기자 | 2012.04.21 07:14:03 송고

한국마사회 서울경마공원은 `모바일 전자구매표'를 7월부터 시범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전자구매표는 종이에 싸인펜으로 승식이나 금액을 표기할 필요없이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작성한 뒤, 스마트폰을 창구 리더기로 부착하면 마권을 수령하는 방법이다.

 

한국마사회는 전자구매표가 확산되면 종이 쓰레기를 줄여 10년간 80억 원의 비용절감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veritas@

오늘의 핫이슈

오늘의 주요뉴스

눈앞 이익 급급…기업시장 '큰손' 국민연금의 '헛짓'
삼성重-엔지니어링 차익 노린 주식매수청구, 합병무산 주가 하락 "기업 성장 배려를"
 "100세 시대 동반자, 평생월급 국민연금" 국민연금이 내걸고 있는 표어다. '차근차근 준비하고 …
"우리가 뭘 잘못했나" KB사외이사···
이경재 KB금융 이사회 의장이 이사직과 의장직 퇴진 의사를 20일 밝혔다. 하지만 거취에 관심···
KB국민은행 "김중웅 이사회 의장····
KB국민은행 김중웅 이사회 의장과 박재환 사외이사가 퇴임한다. KB국민은행 사외이사들은 이···

많이 본 기사

이상돈 "박근혜 정권, 이명박 정권과 '샴 쌍둥이'"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 등을 지내며 박근혜 대통령 당선에 일조했던 이상돈 중앙대 명예교수가 "박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