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라스' 성규, 장성규에 위기의식 "개명까지 고민" 고백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0-01-22 08:31 송고 | 2020-01-22 10:19 최종수정
MBC © 뉴스1

그룹 인피니트 성규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제대 후 오랜만에 얼굴을 비친다. 그가 불안한 눈빛과 하이 톤 목소리로 폭소를 자아낸 가운데 장성규 때문에 개명 고민까지 했다고 털어놔 관심을 집중시킨다.

22일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김현철, 서유리, 이동진, 인피니트 성규가 출연하는 '너의 목소리가 들려' 특집으로 꾸며진다.

군 복무를 마치고 돌아온 성규가 녹슬지 않은 입담을 선보인다. 제대 후 발 빠른 복귀에 MC들이 우려를 표하자 성규는 "저는 항상 조급해하지 않을 거예요!"라고 말하기도. 그러나 왠지 불안한 눈빛과 하이 톤의 목소리로 언행불일치의 모습을 보여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특히 성규는 장성규에게 위기의식을 느껴 웃음을 더한다. 성규가 군대 간 사이 같은 이름을 가진 장성규가 '핫' 한 인물로 새롭게 떠오른 것. 성규는 이에 개명 고민까지 했다고 털어놔 관심을 끈다.

그런가 하면 성규가 '라디오스타' MC 자리를 노려 시선을 집중시킨다. 과거 스페셜 MC로 활약했던 성규는 당시 김구라의 칭찬을 받았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또한 좋은 MC의 3가지 조건을 뽑으며 자기 어필에 열을 올렸다고 전해진다.

성규가 군 복무 연예인들의 수다 주제를 털어놓는다. 그는 군대에서 만난 인연으로 배우 강하늘, 지창욱, 엑소 시우민, 윤지성 등을 나열했다. 성규는 이들이 모이면 한 주제로 끝없는 수다를 펼친다고 털어놔 궁금증을 자아낸다.

성규가 '철벽남'의 면모를 뽐낸다. 그는 팬들의 오글 멘트에 철벽 방어하기로 유명한 바. 팬 사인회 당시 동료의 비즈니스에 소름이 돋았던 일화를 털어놓는가 하면 신개념 철벽 스킬을 예고해 팬들의 흥미를 돋운다.

반가운 얼굴 성규의 녹슬지 않은 예능감은 이날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