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여행 > 해외

참좋은여행, 겨울 외투보관 서비스 5천원 할인

기본 6일 맡길 시 9000원, 신발은 한 켤레 2000원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2020-01-14 11:37 송고 | 2020-01-14 11:47 최종수정
참좋은여행 외투 보관 서비스
참좋은여행(대표 이상호)이 오는 4월30일까지 겨울철 해외여행을 가는 고객들을 위해 '외투 보관 서비스'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코트보관 전문업체인 미스터코트룸과 제휴해 진행하는 '외투 보관 서비스는 고객이 출국 시 입고 온 두꺼운 외투나 신발 등을 일정 기간 유료로 보관하였다가 입국시 다시 돌려주는 서비스다.

이번 참좋은여행의 외투 보관 서비스 할인 이벤트는 여행사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하는 여행객 대상으로 진행한다.

외투 보관 서비스 가격은 기본(보관 기간 6일) 1만6000원인데, 이번 이벤트를 통해 5000원 할인된 9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외투와 함께 신발 등을 맡길 경우는 한 켤레당 2000원의 추가 비용을 부담하면 되고, 외투 보관 서비스 연장이 필요하면 하루 2000원의 추가요금을 내면 된다.

외투 보관 및 수령은 인천공항 제1, 2터미널과 김포공항, 서울역, 홍대입구역 등 주요 공항과 역 5개 지점에 설치한 트래블센터(Travel center)에서 할 수 있다.
 
참좋은여행 관계자는 "겨울철 해외여행 시에는 공항으로 입고 온 두꺼운 코트만 맡겨도 짐을 크게 줄일 수 있다"며 "해외여행이 끝날 때쯤에는 선물이나 기념품 등으로 짐이 많아져 여행 가방 공간이 부족할 수 있어, 외투 보관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seulbi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