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박정민 "펭수가 장성규보다 좋아…엄마도 이기기 쉽지 않다"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19-12-06 08:57 송고
라디오 캡처© 뉴스1

박정민이 EBS 연습생 펭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정민은 6일 오전 MBC FM4U '굿모닝 FM 장성규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영화 '시동'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박정민은 라디오에 출연한 이유로 장성규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그는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사람"이라며 장성규 라디오에 출연한 계기를 밝혔다.

이에 장성규는 "장성규냐 펭수냐"며 깜짝 질문을 던졌고, 박정민은 고민 없이 펭수를 선택했다.

박정민은 "펭수라면 엄마도 이기기 쉽지 않을 것"이라고 농담하며 펭수에 대한 큰 애정을 보였다.

박정민은 그간 다양한 매체를 통해 펭수에 대한 팬심을 고백한 바. 그는 펭수 성대모사 등 다양한 매력을 보이기도 했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