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일반

전공서적·파티복 공유…성북구 '공유경제 해커톤'

(서울=뉴스1) 이헌일 기자 | 2019-12-03 14:04 송고
성북구 공유경제 해커톤 운영모습.(성북구 제공) © 뉴스1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는 11월30일 구 소재 대학생과 직장인, 주민과 함께 지역의 유휴자원, 공간, 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한 '2019년 성북구 공유경제 해커톤'을 열었다고 3일 밝혔다.

'해커톤(hackathon)'은 '해커'와 '마라톤'의 합성어로, 특정 주제에 대해 정해진 시간 내에 구체적인 결과물을 만들어내는 대회를 말한다.

이번 대회는 6개팀, 총 40여명이 참여해 '공유경제'를 주제로 아이디어를 겨뤘다.

심사 결과 성북공유경제리더상은 땅을 가진 사람과 소규모 농사를 짓고 싶은 사람 연결 서비스를 제안한 '농촌코너'팀이 수상했다.

또 전공서적 공유 서비스를 제안한 '자취생 성북이'팀은 성북공유경제촉진상을, 할로윈 파티 등 파티복 공유 시스템을 제안한 미림여자정보과학고 '한강'팀은 성북공유경제혁신상을 받았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발굴된 창의적이고 우수한 아이디어를 실현해 볼 수 있도록 2020년 성북구 공유촉진공모사업에 참여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honey@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