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경수진 '나 혼자 산다' 재등장…기안84에 사과 "등져서 미안"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19-11-23 10:00 송고 | 2019-11-23 10:29 최종수정
'나 혼자 산다' 캡처 © 뉴스1

배우 경수진이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재등장했다. 

경수진은 23일 오후 방송된 '나 혼자 산다'의 스튜디오에 다시 등장했다. 그는 "생각지도 못하게 사랑을 많이 주셨다. 관심도 많이 받아서 이참에 인사드리러 다시 나왔다"면서 인사를 전했고, '나 혼자 산다' 멤버들의 환영을 받았다. 

이날 경수진은 "기안84한테 할 말이 있다"며 운을 뗐다. 그러면서 "시청자들이 기안을 너무 등지고 있었다고 하더라. 나는 기안84님 너무 좋아하는데 이렇게(박나래와) 얘기가 공감가는 게 많아서 이쪽보고 얘기하는게 많아서 이렇게 됐다.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사과했다. 

경수진의 사과에 기안84는 미소를 지었고, 성훈은 "자리를 바꿔주겠다"면서 경수진의 시선이 향하는 쪽의 자리를 기안84에게 양보했다. 

경수진은 멤버들에게 직접 만든 라탄 바구니를 선물했다. 멤버들 각자의 필요에 맞는 라탄 바구니가 전달됐는데, 기안84에게는 컵받침까지 덤으로 주며 따뜻한 마음을 드러냈다.  

경수진은 지난 2일 방송에 셀프 인테리어를 하며 드릴을 거침없이 사용하는 등 털털하고 소탈한 매력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나 혼자 산다' 멤버들과 자연스럽게 어울려 패널로서의 몫을 톡톡히 해내기도 했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