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유통ㆍ산업

농심, 3Q 영업익 14.5% 감소한 185억원…"해외 마케팅 증가 탓"

"해외 시장 강화로 판관비 늘어"

(서울=뉴스1) 김종윤 기자 | 2019-11-14 16:22 송고
© News1

농심은 14일 3분기(연결기준)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5898억원, 185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5660억원)와 비교해 4% 늘었다. 답보 상태에 빠진 국내보단 해외 매출이 성장한 덕분이다. 실제 해외법인 매출은 142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7.3% 증가했다. 대표적으로 미국 매출이 809억원으로 23.3% 성장했다. 중국·일본·호주 법인 매출도 호조세다.

영업이익은 14.5% 하락했다. 해외 시장 확대에 필요한 판매·관리비로 1589억원을 투입해 90억원을 더 썼기 때문이다.

농심은 해외 매출이 증가하면서 자연스럽게 비용 투입이 늘었다고 설명했다. 글로벌 마케팅 강화로 전체 광고선전비가 302억원으로 전년 대비 약 50억원 늘었다.

농심 관계자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시장을 확대를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passionkjy@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