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월드 > 동북아

[동영상]시위대가 친중인사 몸에 방화하는 장면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2019-11-12 09:51 송고


홍콩에서 경찰 발포에 흥분한 시위대가 친중인사의 몸에 불을 붙이는 사건이 발생했다.

11일 오후 12시 53분 홍콩 마안산 지역의 인도교 위에서 시위대가 친중 인사와 언쟁을 벌이던 중 친중인사의 몸에 휘발유로 추정되는 액체를 뿌리고 불을 붙였다.

동영상을 보면 친중 성향으로 보이는 한 중년 남성이 시위대에게 "너희는 중국인이 아니다"라고 외쳤다.

그러자 주변에 있던 사람들이 "우리는 홍콩 사람이다"라고 소리치며 반박했다.

언성이 높아지자 군중 사이에서 검은 옷을 입은 사람이 갑자기 나타나 이 중년 남성에게 휘발유로 추정되는 액체를 뿌리고 라이터로 불을 붙였다.

중년 남성은 순식간에 화염에 휩싸옇고, 곧바로 상의를 벗어던졌다. 이 남성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가슴과 팔 등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었다.

화상을 입은 남성은 올해 57세로 건설 노동자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트위터 갈무리






sinopark@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