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어하루' 이재욱, 소년과 남자 사이 '다채로운 매력'

[N화보]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9-10-22 12:12 송고
마리끌레르 © 뉴스1
이재욱이 소년과 남자 사이의 매력을 발산했다

22일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는 11월호에 실릴 배우 이재욱의 화보 일부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이재욱은 내추럴한 핏의 블랙 셔츠를 입고 뒤로 기댄 채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대담한 듯 깊이 있는 눈빛은 호기심을 자극하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작품 활동을 통해 보여주었던 모습과는 또 다른 소년미 가득한 모습은 물론, 과감한 색상과 패턴의 의상을 패셔너블하게 소화하는 등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마리끌레르 © 뉴스1
최근 방영되고 있는 MBC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백경 역을 맡은 이재욱은 자신이 맡은 역할 대한 질문에 겉으로는 강하고 속은 여린, 외강내유를 연기하면서 디테일을 살리기 위해 인물에 대한 본질적인 것에 대해 많이 찾으려 한다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보여줬다. 또한 또래 배우들과 연기하며 많은 것을 배워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마르꼬로 데뷔한 배우 이재욱은 첫 촬영의 순간에 대해 모든 게 낯설고 신기하고 신비로운 경험이었다고 전했다. 앞으로도 설렘과 떨림으로 가득한 현장에서 모든 사람과 잘 지내며 현장의 끈끈함을 잃고 싶지 않다는 바람도 말했다.
마리끌레르 © 뉴스1
꽤 빠른 속도로 필모를 쌓아오고 있는 이재욱에게 여가시간은 어떻게 보내는지에 대한 질문을 하자 영화 보는 것을 좋아하며 펜으로 적는 걸 좋아한다고 전했다. 연기할 때에도 펜으로 일종의 '마인드 맵'처럼 여러 번 생각하고 적으며 인물에 대한 분석을 한다며 앞으로 보여줄 연기에 대한 기대감을 갖게 했다.

앞으로도 차근차근 필모를 채워갈 배우 이재욱의 화보와 인터뷰는 '마리끌레르 11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