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마이아이디연합 자문위원장에 이헌재 전 여시재 이사장 위촉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2019-10-17 17:34 송고
이헌재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 자문 위원장 (아이콘루프 제공) © 뉴스1

국내 블록체인 개발사 아이콘루프가 블록체인 신원증명(DID) 생태계 구축을 위한 협력체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 출범을 앞두고 자문위원장에 이헌재 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위촉했다고 17일 밝혔다.

아이콘루프는 자체 기술로 구현한 블록체인 기반 모바일 신분증 '마이아이디'를 중심으로 DID 생태계를 확장할 사업체 연합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를 구성했다. 포스코, 신한은행을 비롯해 시중은행, 증권사, 전자상거래 업체 등 다양한 분야의 27개 기관·기업이 참여를 확정했다. 연합은 오는 11월5일 출범할 예정이다.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는 규제 환경 개선방안 제안, 민관 협력 등을 추진할 '자문위원회'를 결성하고 이헌재 여시재 이사장을 위원장으로 위촉했다. 이 위원장은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을 역임했고 증권감독원, 은행감독원, 금융감독원 원장을 지낸 경제통이다. 민간 싱크탱크 '여시재'의 초대 이사장이기도 하다.

이헌재 위원장은 "디지털 경제의 성장에 있어 경제 주체 간의 신뢰 구축이 가장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라며 "DID는 이러한 신뢰를 구축하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의 경우 기술력 및 규제적 기반을 모두 갖춘 데다 여러 분야의 기업이 참여해 디지털 경제·사회가 요구하는 실질적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이콘루프의 마이아이디 서비스는 지난 6월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 금융규제 샌드박스에 지정됐다. 마이아이디 서비스는 오는 2020년 상반기에 출시될 예정이다.


hwayeo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