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레버리지' 김새론, 성인 연기 행보? "나이 틀 안 씌우려 한다"

[N현장]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19-10-10 15:16 송고
배우 김새론이 10일 오후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호텔에서 열린 TV 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사기조작단'(연출 남기훈/극본 민지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레버리지'는 전직 보험수사관이 개성 강한 도둑들과 함께 팀을 꾸려 사기꾼들의 물건을 훔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다. 2019.10.1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김새론이 성인 연기에 도전하고 있는 것에 대해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10일 오후 2시 서울 구로구 신도림동 라마다 신도림에서 진행된 TV CHOSUN 새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사기조작단'(이하 '레버리지'/ 극본 민지형/ 연출 남기훈)의 제작발표회에서 배우 김새론이 본격적인 성인 연기에 도전하고 있는 것에 대해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김새론은 고나별 역을 연기하면서 중점을 두고 있는 부분에 대해 "털털하면서도 발랄하고 러블리한 4차원적인 성격에 집중하려고 했다"라며 "그러다보면 고나별이라는 캐릭터가 가진 성격이 잘 표현되지 않을까 생각하고 집중하려고 했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김새론은 본격적인 성인 연기에 도전하고 있는 것에 대해 "나이에 맞게라는 틀은 크게 씌우지 않는 편이다"라고 말하며 강단 있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김새론은 극 중 펜싱 국가대표 출신으로 오랜 세월 훈련으로 단련된 강인한 체력에 스파이더맨을 연상하게 만드는 실력으로 어디든 뚫고 들어가고, 무엇이든 가지고 나오는 최고의 도둑 고나별을 연기한다.

'레버리지:사기조작단'은 대한민국 최고의 엘리트 보험 조사관에서 최고의 사기 전략가로 다시 태어난 태준(이동건 분)이 법망 위에서 노는 진짜 나쁜 놈들을 잡기 위해 각 분야 최고의 선수들과 뭉쳐, 눈에는 눈, 이에는 이, 사기에는 사기로 갚아주는 본격 정의구현 케이퍼 드라마다.

미국 TNT 채널에서 다섯 시즌동안 방영된 동명의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보이스3'를 연출한 남기훈 PD가 연출을 맡았다. 오는 13일 오후 9시30분 처음 방송된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