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설리, SNS 생방송 중 가슴 노출 논란…의연한듯 일상 공유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19-09-30 08:09 송고
설리 인스타그램 © 뉴스1
설리가 SNS 라이브 방송 중 가슴이 노출됐음에도 의연한 듯 일상을 공유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설리는 지난 28일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자신의 미용 관리 비법을 소개했다. 당시 설리는 속옷을 착용하지 않은 채 얇은 의상을 입고 있었고, 미용 기구로 헤어를 만질때 가슴이 여러번 노출됐다.

설리는 이와 관련해 언급은 없었지만, 논란이 된 후 라이브 방송 영상을 삭제했다. 설리는 그동안 브래지어를 착용하지 않은 모습으로 여러차례 논란이 된 바 있지만, 이번처럼 가슴이 노출된 것은 처음이다.

설리의 가슴 노출 영상 및 캡처본은 SNS에서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상황이다.

설리는 이같은 논란에도 29일 밝은 미소를 담은 자신의 모습을 공개하며 "오늘 왜 신나?"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설리는 이번 노출 논란 후에도 일상을 공유하며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여전히 온라인 상에는 '의도적인 노출이다' '실수일뿐' 등 반응이 갈리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