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김제 음식점서 부탄가스 폭발…손님 5명 화상

(김제=뉴스1) 김재수 기자 | 2019-09-12 20:07 송고
부탄가스가 폭발한 식당 내부(사진제공=전북소방본부),© 뉴스1

12일 오후 6시9분께 전북 김제시 금산면의 한 음식점에서 부탄가스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로고 식당에 있던 A씨(55) 등 손님 5명이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식당을 찾은 손님들이 휴대용 가스버너를 이용해 조리를 하려다 누출된 부탄가스에 불이 붙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kjs67@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