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강원

원주서 외국인 근로자가 동료 2명 살해…구속영장 신청 예정

(원주=뉴스1) 권혜민 기자 | 2019-08-24 10:37 송고
© News1 DB

강원 원주시에서 외국인 노동자가 동료 2명을 살해해 경찰이 정확한 살해동기를 조사 중이다.

24일 원주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후 7시쯤 강원 원주시 태장동 한 아파트에서 우즈베키스탄 국적 남성 A씨(40)가 카자흐스탄 등 외국인 동료 B씨(36)와 C씨(36)를 둔기로 내리쳐 살해했다.

가해자는 범행 후 아파트 앞 편의점에 찾아가 자수했으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긴급 체포됐다.

이들은 같은 업체에 소속돼 일해왔으며 범행 당시 식사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범행에 사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철근도 집 안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평소 피해자들과 감정이 좋지 않았다는 A씨 진술에 따라 정확한 살해동기와 우발적 범행인지 사전에 계획했는지를 조사 중이다.

또 이날 중 A씨에 대해 살인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hoyanarang@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