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런닝맨' 장진희, 압도적 파워로 유재석·양세찬·PD까지 제압 '깜짝'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19-07-28 17:36 송고
SBS 캡처 © 뉴스1
'런닝맨' 장진희가 힘으로 모두를 제압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신스틸러' 게스트 4인방과 함께 하는 커플레이스가 펼쳐졌다. 배우 송지인, 장진희, 오마이걸 승희, 가수 로시가 출연했다.

이날 커플을 선정하는 미션 중 하나로 '허벅지 씨름'이 등장했다. 장진희는 등장부터 남다른 힘과 무술실력으로 멤버들을 긴장하게 했다. 그는 파워풀한 로우킥으로 이광수를 공포심에 질려 웃게 만들었다.

허벅지 씨름 대결에서 런닝맨 에이스 송지효와 대결을 했지만 결과는 싱겁게 장진희의 승리로 끝났다. 이어 남자 멤버들도 장진희와 대결을 펼쳤는데, 유재석과 지석진 양세찬 모두 장진희의 허벅지 힘에 무릎을 꿀었다.

유재석은 "우리가 엄살을 부린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면서 최보필PD를 불러 똑같은 미션을 시켰다. 최PD 역시 비명을 지르며 쓰러져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