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대구ㆍ경북

대구 노래연습장 화재 9분 만에 진화…모니터 가열 추정

(대구ㆍ경북=뉴스1) 윤주민 기자 | 2019-07-23 19:29 송고
© News1 DB

23일 오후 5시46분쯤 대구 서구 비산동의 한 지하1층 노래연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9분여만에 꺼졌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26대와 소방대원 72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불은 노래방 내부 일부를 태우고 진화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노래방 내부 3번방에서 불이 나 일부를 태우고 진화됐다"며 "모니터 가열로 인한 화재 발생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dbswnals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