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세종ㆍ충북

수자원公 수로공사 현장서 60대 근로자 사망 사고

무너진 콘크리트 구조물에 깔려 숨져

(음성=뉴스1) 엄기찬 기자 | 2019-06-25 21:13 송고
© News1 DB

25일 오전 11시50분쯤 충북 음성군 생극면의 수자원공사 충주권관리단 수로공사 현장에서 근로자 A씨(60)가 콘크리트 구조물에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A씨가 머리 등을 크게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씨는 충주댐-이천간 용수로사업 4공구에서 철근작업을 하던 중 용수로 상판이 무너지면서 이 같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edam_0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