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광주ㆍ전남

전남공공산후조리원 3호점 완도에 개원…17일부터 운영

(완도=뉴스1) 김영선 기자 | 2019-06-11 16:12 송고
전남공공산후조리원 개원식.(전남도 제공)/뉴스1

전남도는 11일 전남공공산후조리원 3호점 개원식을 완도대성병원에서 갖고, 17일부터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개원식에는 김영록 도지사와 신우철 완도군수, 조경연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 상임이사, 예비산모, 지역 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전남공공산후조리원 3호점은 산모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하기 위해 완도대성병원에 221평 규모의 2층 건물로 신축했다. 내부 시설은 10개의 산모실과 영유아실, 좌욕실, 수유실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췄다. 

완도대성병원 산부인과와 아동청소년과를 연계해 출산 전부터 출산 후까지 한곳에서 원스톱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특히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의 지원을 받아 산모돌봄센터를 운영해 웃음치료, 산후체조, 산후관리교육, 이유식 만들기 등 특화된 프로그램을 산모들에게 제공한다.  

공공산후조리원 이용료는 2주에 154만 원이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세자녀 이상 출산가정 등은 이용료의 70%(107만 8000원)를 감면받을 수 있다.

전남지역 일반산모도 민간 산후조리원보다 저렴한 비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출산 예정일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까지의 산모가 대상이다. 예약 문의는 예약접수실로 하면 된다.


ysun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