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전주 아중호수에 생물 서식하는 습지정원 조성

(전북=뉴스1) 이종호 기자 | 2019-05-30 15:15 송고
전북 전주 아중호수 상류 1만1000㎡ 부지에 아름다운 습지정원 조성이 추진된다.(전주시 제공)2019.5.30© 뉴스1

전북 전주 아중호수 생태공원에 사시사철 수련과 꽃창포, 물억새 등 다양한 습지식물과 동물을 관찰할 수 있는 습지정원이 조성된다.

30일 전주시에 따르면 11월까지 총 1억8400만원을 투입해 아중호수 상류 1만1000㎡ 부지에 수련, 꽃창포, 부처꽃, 물억새 등 습지식물 12만여 주를 식재해 아름다운 습지정원을 조성할 계획이다.

‘아중호수 생태공원 조성사업’으로 추진되는 습지정원 조성은 호수 이용객이 산책로를 거닐며 봄과 여름에는 수련과 부처꽃, 꽃창포를 감상하고, 가을과 겨울에는 물억새 군락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가까이에서 감상할 수 있도록 만드는 사업이다.

그동안 호수 상류인 습지정원 조성부지는 지역주민들의 농업용 경작지로 활용되면서 호수 경관과 수질을 저해하고 있는 요인으로 손꼽혀왔다.

전주시는 전문가 자문과 다울마당 논의를 통해 호수의 다양한 동식물을 위한 환경 조성과 사계절 아름다운 생태경관 제공을 위해 습지정원으로 조성하기로 결정했다.

습지정원이 조성되면 매년 6월부터 8월까지는 수련, 꽃창포, 부처꽃, 붓꽃 등 아름다운 꽃이 피어나고, 9월부터 11월에는 물억새 군락을 이뤄 계절별 운치를 더해 많은 이용객이 찾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앞서, 아중호수에는 지난해 12월 총길이 2.4㎞의 호수 순환산책로가 개통되면서 꾸준히 이용객이 늘고 있다. 매년 4월이면 제방 인근 왕벚꽃이 만발해 방문객들로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김성수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아중호수 생태공원 조성으로 해마다 이곳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의 발길이 늘고 있는 만큼, 아름답고 지속가능한 호수 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아중호수가 자연과 조화를 이루고, 그 효과가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와 연계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