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N현장] '스릴킹' 윤소희 "액티비티 체험 후 사업 생각 有"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9-05-27 11:02 송고
배우 윤소희 © News1
윤소희가 액티비티 체험 후 사업을 구상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27일 오전 서울 마포구 매봉산로 DDMC에서 열린 sky Drama 예능 프로그램 '스릴킹' 제작발표회에서 윤소희는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윤소희는 "내가 막내라서 그런지 다들 너무 잘 챙겨주셨다"며 "그리고 나도 이런 생각을 잘 안 하는데 (액티비티를 해보고) 한국에서 사업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그럴 정도로 재밌었다"라고 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뮤지는 "방송이 나가면 몇 개는 한국에서 론칭되지 않을까 한다"라고 했으며 김수로는 사업을 구상 중이라고 농담했다.

한편 '스릴킹'은 긴장과 도전을 즐기는 셀럽 4인 김수로, 뮤지, 송재림, 윤소희가 액티비티 마니아들의 성지로 불리는 영국을 찾아 실제로 익스트림 액티비티를 체험해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27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breeze52@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