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N샷] "혹시 수지 딸?" 수지, 아기얼굴 앱으로 찰칵 '깜찍'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19-05-23 17:09 송고 | 2019-05-23 17:28 최종수정
수지 인스타그램 © 뉴스1
수지가 카메라 애플리케이션 스냅챗을 이용해 아기 얼굴로 바뀐 자신의 모습을 공개했다.

23일 수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냅챗으로 찍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수지는 앱의 아기 얼굴 변형 필터를 사용한 모습. 얼핏 보면 초등학생 정도로 보인다. 수지는 영상에서 "안녕하세요. 저는…"이라며 자기 소개를 시작했으나, 결국 웃음이 터져 말을 잇지 못 했다.

수지와 함께 드라마 '배가본드'에 출연하는 배우 신성록은 "수지 딸?"이라고 댓글을 달았다. 수지와 친한 사이로 알려진 배우 김민영은 "혀까지 어려졌냐"면서 수지의 말투를 꼬집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최근 온라인 상에서는 네티즌들을 중심으로 '베이비 페이스 애플리케이션'이 인기를 모으고 있다. 백종원 소유진 황신혜 송은이 김숙 이홍기 등이 연예인들과 유명인들이 이 앱을 이용한 사진을 공개하며 화제를 모았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