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ITㆍ과학

도도포인트 암호화폐 '캐리프로토콜', 업비트 최초 상장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2019-05-17 10:39 송고 | 2019-05-17 11:58 최종수정
캐리프로토콜 업비트 상장 © 뉴스1

국내 1위 포인트 적립 서비스인 도도포인트를 운영하는 스포카의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캐리프로토콜'(CRE)이 국내 암호화폐 거래사이트 '업비트'에 17일 오후에 최초 상장한다.

캐리 프로토콜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오프라인 상품과 소비자를 연결해주는 플랫폼이다. 소비자는 캐리 프로토콜의 오프라인 제휴사에서 상품구매 포인트를 적립할 때 구매 데이터를 업로드하거나 광고수신에 동의하면 CRE를 보상받는다.

이용자는 데이터를 제공하고 보상받은 CRE를 일정 수준 쌓아 캐리 프로토콜 제휴사에서 물건을 구매하거나 암호화폐 거래사이트를 통해 현금화할 수 있다.

광고주는 캐리 프로토콜을 통해 소비자들의 구매 분석 데이터를 내려받아 구매패턴을 바탕으로 세밀화된 타기팅 광고를 진행할 수 있다. 이같은 생태계는 포인트 적립용 단말기 및 애플리케이션(앱) 등을 통해 진행되며 플랫폼은 올 하반기 중 출시된다.

캐리 프로토콜은 전국 1만개 매장, 1900만 고객을 확보한 도도포인트의 데이터와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비자 접근성을 빠르게 넓혀갈 예정이다.

최재승 캐리 프토토콜 공동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약 2.8경원에 이르는 오프라인 커머스 시장에서의 데이터 관리가 가능해졌으며 이를 통해 고객과 점주가 '윈윈'할 수 있는 생태계가 조성됐다"며 "올 하반기 내 현장 테스트를 거쳐 상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먹고 마시는 등 일상생활에서의 오프라인 소비 시 가장 대중적으로 사용하는 암호화폐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캐리 프로토콜은 지난 1분기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의 커머스 분야 디앱(DApp·분산형 애플리케이션) 파트너로 합류했다.


hwaye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