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방

국방부, 대구 軍 공항 이전부지 활용방안 등 검토

대구 군 공항 이전부지 선정 실무위원회 개최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2019-05-09 16:30 송고
[자료] 국방부 전경, 국방부 깃발 © News1 양동욱 기자

국방부는 9일 '제3회 대구 군 공항 이전부지 선정실무위원회'(실무위원회)를 국방부 중회의실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1회와 2회 위원회는 각각 2017년 9월22일과 2018년 2월7일 열렸다. 위원장은 서주석 국방부 차관이 맡고 있다.

이번 위원회에는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중앙행정기관의 고위공무원들과 대구시, 경상북도, 군위·의성군 부단체장, 민간위원 6명 등 총 17명이 참석했다.

실무위원회에서는 그 간의 추진상황 및 향후계획과 지난해 3월4일 열린 '제2회 대구 군 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선정위원회)결과에 따라 대구시가 산출한 이전사업비에 대해 보고했다.

또한 '군 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대구시가 제출한 종전부지 활용방안과 이전주변지역 지원방안을 검토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향후 제3회 선정위원회에서는 이번 실무위원회에서 논의한 결과를 반영해 이전사업비 검토결과 보고 및 종전부지 활용방안과 이전주변지역 지원방안을 심의하고 향후 추진방향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서 차관은 "연내 선정을 목표로 이전부지를 공정·투명하게 선정하기 위해서는 국방부뿐만 아니라 관계 부처 및 지자체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며 "이전부지 선정과 더불어 이전주변지역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원대책 마련에 역량을 집중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지자체 협조를 당부했다.


eggod6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