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대전ㆍ충남

민들레의원 박지영 원장, 어린이 건강법 도서 펴내

(대전ㆍ충남=뉴스1) 송애진 기자 | 2019-05-08 17:09 송고
왼쪽부터 박지영 원장, 야옹 의사의 몸 튼튼 건강 비법 책 © 뉴스1

민들레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을 운영하는 민들레의원 박지영 원장이 어린이를 위한 신간 '야옹 의사의 몸 튼튼 건강 비법'을 발간했다.

세 아이를 키우고 있는 엄마이기도 한 박 원장은 근거중심 자연주의 육아와 진료를 표방한다.

전작인 '엄마 의사 야옹 선생의 초록 처방전'에 이어 '야옹 의사의 몸 튼튼 비법노트'에도 그 같은 철학이 배어있다.

'초록 처방전'이 아이를 처음 키우는 초보 부모를 위한 질병 대처 안내서라면 '몸 튼튼 비법노트'는 어린이 스스로 건강한 식습관과 운동습관을 지닐 수 있도록 방법을 알려주는 책이다.

이 책은 스스로 영양 챙기기부터 스스로 약 먹기와 주사 맞기까지 모두 10개의 소주제로 구성됐다.

식생활, 운동, 수면, 약 먹기, 감기와 비염 같이 자주 걸리는 질환 관리법을 어린이 눈높이에 맞게 소상하게 알려준다.

초등 저학년을 대상으로 한 그림책이지만 고학년도 재미나게 읽을 수 있으며, 엄마 고양이와 아이들 고양이가 주요 캐릭터로 등장해 이야기를 이끌어 간다.

민들레의원에서 4년 째 환자들을 만나고 있는 박 원장은 "작은 질환에도 항생제와 약을 달고 사는 아이들이 안타까웠다"며 "어린이들에게 어릴 때부터 건강을 지키는 습관과 면역력을 기르는 방법을 알려주고 싶어서 책을 쓰게 됐다"고 말했다.


thd21tprl@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