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공식입장] FNC 측 "허니스트 해체 결정…추후 개인 활동"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19-04-27 10:58 송고
FNC엔터테인먼트 © 뉴스1
밴드 허니스트(서동성, 김철민, 김환, 오승석)가 해체한다.

26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에 글을 올리고 "허니스트 멤버들이 활동 계획을 다각도로 모색했으나, 팀 운영과 관련해 멤버들 사이 의견 차이가 있어 오랜 논의 끝에 공식적으로 해체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서동성, 김철민, 김환, 오승석 4인은 허니스트의 일원이 아닌 개인으로서 음악∙연기 등 다방면으로 활동을 계획하고자 한다"며 "당사는 멤버들의 선택을 존중하며 멤버 각자의 추후 계획에 대해 함께 협의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허니스트는 지난 2017년 싱글 '반하겠어'로 데뷔한 뒤 '연애하고싶은데요'와 다수의 OST를 발표하고 활동해왔다.

다음은 FNC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 글 전문.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허니스트 멤버들은 활동 계획을 다각도로 모색했으나, 팀 운영과 관련해 멤버들 사이에 의견 차이가 있어 오랜 논의 끝에 공식적으로 해체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서동성, 김철민, 김환, 오승석 4인은 허니스트의 일원이 아닌 개인으로서 음악∙연기 등 다방면으로 활동을 계획하고자 합니다.

당사는 멤버들의 선택을 존중하며 멤버 각자의 추후 계획에 대해 함께 협의해 나갈 예정입니다.

그동안 허니스트를 아껴주신 분들께 무거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죄송한 마음입니다.

허니스트를 향해 보내주신 관심과 애정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개개인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을 부탁드리겠습니다.


breeze52@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