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부산ㆍ경남

김해공항 수하물로 필로폰 10만명분 밀반입 말레이시아인 검거

(부산=뉴스1) 조아현 기자 | 2019-04-15 15:52 송고
자료사진. © News1 DB

부산 김해공항에 도착한 비행기 수하물을 통해 시가 98억원 상당의 필로폰 3kg를 밀수하려던 말레이시아인이 적발됐다.

부산지검 강력부(류국량 부장검사)는 15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말레이시아인 A씨를 구속해 조사하고 있다.

부산세관과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8일 부산 김해공항에서 수하물 안에 필로폰 약 3kg을 숨겨 검색대를 통과하려한 혐의를 받고있다.

검찰은 필로폰 1회 투약분이 0.03g인 점을 감안하면 필로폰 3kg은 9만9000여명이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양이라고 설명했다.

검찰은 A씨가 필로폰을 국내로 몰래 들여와 마약밀매 조직에 전달하는 운반책 역할을 담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편 검찰은 지난 1월에도 김해와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필로폰 13.3kg(시가 443억원 상당)을 밀반입 하려던 말레이시아인 8명을 검거해 구속기소했다.


choah4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