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아는형님' 유이 "최수종과 첫 만남, 너무 잘생겨서 떨렸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19-04-13 21:39 송고
JTBC © 뉴스1

배우 유이가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함께 출연한 최수종과 첫 만남을 회상했다. 

유이는 13일 오후 9시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최수종을 처음 만난 게 미팅 장소였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누가 앞에 서있는데 흰 반팔티에 청바지 차림으로 서있더라"며 "최수종이 아닐 줄 알았다. 그냥 지나치려 했다"고 돌이켰다.

또 유이는 "누군가가 드라마처럼 돌아보는데 '최수종인 거다. 너무 잘생겼더라. 너무 잘생겨서 '안녕하세요' 했는데 '안녕하세요? 먼저 올라가세요'라고 하더라"며 "내가 무조건 눈 보고 얘기하는데 떨려서 고개를 못 돌리겠더라. 너무 떨렸다. 향도 되게 좋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aluemchang@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