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문화 > 공연ㆍ전시

'아는 만큼 쉬워지는 국악 아카데미' 일반인 수강생 모집

국악원 산하 예술감독들과 국악계 전문가 강의…공연 관람 제공
4월2일~6월4일 매주 화요일 국악원 풍류사랑방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2019-02-18 16:07 송고
아는 만큼 쉬워지는 국악 아카데미 포스터 © 뉴스1

국립국악원(원장 임재원)이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는 교양강좌인 '아는 만큼 쉬워지는 국악 아카데미' 수강생을 모집한다.

'아는 만큼 쉬워지는 국악 아카데미'는 오는 4월2일부터 6월4일까지 매주 화요일마다 서울 서초구 서초동 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에서 열린다.

이번 강좌는 국악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정악과 민속악, 창작국악 등을 소개하는 10회차로 짜였다.

주요 강사로는 국악의 각 장르를 대표해 국립국악원 산하 예술감독들과 라디오 '우리소리를 찾아서'로 잘 알려진 방송인 최상일, 노재명 국악음반박물관장, 유경화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등이 있다.

국립국악원은 강좌뿐만 아니라 국악원이 주최하는 공연의 관람도 제공해 국악을 다채롭게 접할 기회도 제공한다.

수강 신청은 e국악아카데미 누리집에서 선착순 마감한다. 국악에 관심 있는 일반인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10만원이다.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