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전국 > 전북

“결혼 문제로 다투다”…어머니 살해 30대 긴급체포

(익산=뉴스1) 이정민 기자 | 2019-02-04 20:56 송고
[자료]익산경찰서 전경

결혼 문제로 다투다 어머니를 목 졸라 살해한 30대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존속살해 혐의로 A씨(39)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7시께 익산시 한 아파트에서 말다툼하던 어머니 B씨(66·여)를 목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 동생은 어머니와 연락이 닿지 않자 이튿날인 3일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A씨를 추궁한 끝에 범행 일체를 자백받았다.

A씨는 범행 직후 B씨 시신을 아파트 베란다에 숨겨 놓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결혼 문제로 어머니와 다투다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사를 마치는 대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ljm1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