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월드 > 동북아

"김정은, 김영철-트럼프 회담에 만족감 표시"

北 관영 조선중앙통신(KCNA) 보도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2019-01-24 07:16 송고
김정은 북한국무위원장. (노동신문) 2019.1.1/뉴스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간의 2차 북미정상회담 논의에 만족감을 나타냈다고 로이터통신이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KCNA)을 인용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KCNA는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을 높이 평가했다고 전했다.

KCNA는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사고방식을 긍정적으로 믿는다고 말했다"며 "김 위원장은 인내심과 선의를 갖고 북한과 미국이 달성하고자 하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한 걸음 한 걸음 더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보도했다.

KCNA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를 받았다. 또한 김 부위원장으로부터 협상 내용을 설명받았다. 다만 더 이상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acenes@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