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與 "김태우 수사관 해임 결정은 적절한 조치"

"이번 일 계기로 권력기관 권한 남용 재발되지 않아야"

(서울=뉴스1) 나혜윤 기자 | 2019-01-12 14:09 송고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 News1 민경석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검찰이 청와대 특별감찰반 근무 당시 비위를 저지른 수사관 김태우씨를 해임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적절한 조치"라고 말했다.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12일 구두논평에서 "김 전 수사관은 여러차례 개인 비위의 문제가 지적된 바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김 전 수사관에 대해선 엄정 처리해 다시는 이런 권한이 남용되거나 사회적 논란이 되는 문제가 재발되지 않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번 일을 계기로 권력기관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본인들이 국민에게 봉사하는 자세로 임해야 한다는 계기로 삼길 바란다"고 말했다. 




freshness410@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