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국회ㆍ정당

이해찬 "시진핑 4월 北방문 예정, 5월엔 우리나라 올 가능성"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예방자리에서

(서울=뉴스1) 최종무 기자, 김성은 기자 | 2019-01-11 15:19 송고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 회의실에서 예방 온 노영민 신임 청와대 비서실장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19.1.11/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1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4월에 북한을 방문할 것으로 예정돼 있는 것 같고, 아마 5월에는 우리나라에 올 가능성이 매우 있어 보인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북중 정상회담이 열리고 북미회담, 남북 정상회담이 열리면 한반도를 둘러싼 동북아 평화 분위기가 상당히 좋아질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금년 상반기는 이래저래 각국 정상이 수시로 만나는 분위기"라며 "이 기회에 분단 70년 체제를 마감하고 평화공존하는 좋은 기회가 오고, 남북 간 경제협력 교류의 길이 보이기 때문에 이런 기회를 활용해 경제활성화를 하는 것이 매우 소중하다"고 전했다.


ykjm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