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문화 > 출판

[신간] 유라시아 신화 여행…신화, 다시 이어지는 길

경기문화재단 신화 강연 다섯번째 시리즈 '유라시아 신화'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2018-12-27 09:10 송고
유라시아 신화 여행© News1

경기문화재단이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진행한 신화 강연 '신화와 예술 맥놀이-신화, 다시 이어지는 길'을 정리해 '유라시아 신화여행'을 펴냈다.

'유라시아 신화여행'은 민족의 대이동을 중심으로 북유럽부터 중앙아시아(러시아), 중국, 한국, 일본으로 이어지는 역사문화공동체와 그 사람들의 이야기로 짜였다.

그리고 북유럽의 매직로드 등 새로운 이동경로와 유라시아의 고대 여신신화 등을 총 여덟 강좌로 소개해 다양한 유라시아 신화를 이해하고 감상할 수 있다.

1강은 늑대와 태양새, 버드나무 신화소를 중심으로 유라시아 신화와 문명의 교류를 설명하고 2강은 시베리아를 지나 스칸디나비아까지 연결되는 매직로드를 안내한다.

3강은 만족과 허저족, 아이누를 중심으로 동북아 민족의 창세서사시와 영웅서사시를, 4강에서는 슬라브 민족의 풍습과 민담에 나타난 신과 정령들을 확인해 볼 수 있다.

5강은 장가르·마나스·게세르를 중심으로 초원 민족의 영웅서사시와 중국의 신화 다시쓰기에 대해 알아볼 수 있으며, 6강은 시베리아와 신화를 다뤘다.

7강은 유라시아 전역에 퍼진 여신 신화를 한꺼번에 알 수 있으며 마지막 8강에서는 아이누 신화를 중심으로 곰과 인간의 만남을 설명한다.

한편 신화강연 시리즈는 2014년부터 시작했으며 '세계신화여행', '아시아신화여행', '남방실크로드 신화여행', '중동신화여행' 등을 매년 1권씩 출간한 바 있다.

◇ 유라시아 신화 여행 신화 / 최혜영·김윤아·최원오·이재정·문현선·양민종·신진숙 지음 / 아모르문디 / 2만원.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