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일반

서울 시민청서 황금돼지 낚으세요…21일부터 '잘돼지2019' 축제

(서울=뉴스1) 권형진 기자 | 2018-12-17 06:00 송고
© News1

서울시는 21일부터 23일까지 시청 시민청 지하 1층에서 '모두의 시민청-잘돼지 2019'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60년 만에 돌아오는 황금돼지 해인 2019년 기해년을 앞두고 시민 행복과 행운을 기원하는 축제다. 누구나 무료로 전시·체험·공연을 즐길 수 있다.

'돼지 낚장'(돼지낚시 장터)에서는 다양한 낚시 장비를 이용해 복돼지를 낚는 실내 낚시터가 열린다. 낚은 돼지는 장터에서 기념품으로 교환할 수 있다. 황금돼지 저금통도 숨어 있다. 평소 잘 사용하지 않지만 버리기 아까운 물건이 있다면 '돼깨비 전당포'에서 다른 시민이 가져온 물건과 교환할 수 있다.

'잘 놀았음 돼지'는 체험형 게임존이다. 숨은 돼지 찾기, 자음으로 낱말을 완성하는 초성게임,  상자 속 물건을 손 끝 감각으로 맞춰보는 촉각 게임 등을 즐길 수 있다. 퓨전 포장마차 콘셉트로 꾸며진 '잘돼집'에서는 돼지모양 종이에 소원을 기록하고 그 종이를 벽면에 걸어 다른 시민들과 2019년 새해 소망을 나눈다.

매일 오후 2시부터 활짝라운지에서는 내는 곡마다 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는 '볼빨간사춘기'의 특별공연부터 '블루노트'의 탭댄스, '뮤리마스'의 뮤지컬까지 신나는 공연이 펼쳐진다. 21일과 23일은 시민청예술가들이 꾸미는 무대이고, 23일 특별공연이 하이라이트다.

공연·행사와 시민청에 대한 보다 자세한 안내는 시민청 홈페이지나 시민청 안내데스크(02-739-7733) 시민청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jin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