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네 남자친구야"..'연애의 맛' 김정훈♥김진아, 설렘 폭발(종합)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18-12-07 00:37 송고
'연애의 맛' 캡처 © News1

'연애의 맛' 김정훈이 박력 있는 고백을 선보였다.

6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김정훈, 김진아 커플이 가평으로 첫 여행을 떠나 설렘을 안겼다.

김정훈은 이전과는 달라진 모습이었다. 무뚝뚝한 스타일은 털어내고 보다 다정하게 김진아에게 다가갔다. 김정훈은 하나부터 열까지 김진아를 챙겼다. 그리고 "오늘은 내가 다 알아서 하겠다"라고 선언했다.

김진아는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친구들에게 남자친구를 소개하는 게 처음이다. 오빠를 뭐라고 소개해야 되냐"라고 물은 것.

김정훈은 "우리가 처음 본 게 9월 5일이니까 두 달 조금 넘었다. 사실 계약 연애로 처음 봤는데, 나이 차이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너랑 있을 때가 제일 재밌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김정훈은 "계약이 끝나는 시점이 됐는데 우리는 지금부터가 시작인 것 같다"라며 "친구들 오면 남자친구라고 해. 친구들한테 그렇게 소개를 해줬으면 좋겠다"라고 진심을 털어놨다.

김정훈은 또 "오늘부터 네 남자친구야"라고 덧붙여 설렘을 전했다. 김진아는 "오늘부터 1일"이라며 행복해 했다.

김정훈의 박력 있고 담백한 고백에 MC들은 "최고다. 이벤트보다 진심이 최고인 것 같다"라고 입을 모았다.
'연애의 맛' 캡처© News1


한편 이날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은 황미나를 자신의 집에 초대해 데이트를 즐겼다. 김종민은 황미나에게 "진짜 솔직하게 방송하면서 할 수 있는 건 제한적이라 생각한다. 그 이후가 더 중요하다. 그래야 진전이 있을 것"이라고 해 앞으로의 관계를 기대하게 했다.

이필모, 서수연 커플은 정동진으로 여행을 떠났다. 특히 이필모는 서수연과의 관계에 대해 "결혼 생각이 이미 있다"라고 깜짝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연애의 맛'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lll@

오늘의 인터뷰